생활경제

“똑같은 과일 음료는 가라”…식음료업계,‘과일+과일’ 조합 이색 음료 출시 잇따라

  • 김순덕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6-20 18:46:12

    식음료업계는 최근 두 가지 과일을 조합한 신제품을 잇따라 출시하며 소비자들의 입맛 잡기에 한창이다.

    소비자들로부터 검증된 여름철 인기 과일 간의 이색적인 조합을 통해 차별화를 꾀하며, 천편일률적인 제품들 사이에서 생각지 못한 의외의 조합으로 색다른 비주얼을 자랑하며 맛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왼쪽부터) 공차코리아 ‘망고 쥬얼리 자몽 크러쉬’, 하겐다즈 ‘프로즌 요거트 키위 망고’,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오렌지&망고’, 농심 ‘파워오투 복숭아자몽’, GS25 ‘유어스벚꽃복숭아에이드’

    ▷여름철 절대강자 망고에 과일을 더했다.

    망고는 부드러운 식감의 과육과 시원 달달한 맛에 풍부한 비타민 성분을 함유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식음료업계는 여름철 대표 과일로 주목 받는 망고에 다른 과일을 더해 한층 더 풍성해진 맛과 비주얼로 소비자들을 겨냥하고 있다.

    망고 스무디, 망고 요구르트 메뉴로 인기를 얻고 있는 공차코리아는 올해 망고에 자몽을 더한 ‘망고 쥬얼리 자몽 크러쉬’를 선보였다.공차의 망고 쥬얼리 자몽 크러쉬는 아삭아삭한 얼음이 곱게 갈린 자몽 크러쉬에 씹을수록 상큼한 망고 쥬얼리가 더해져 풍성한 맛을 구현한 시즌 한정 메뉴이다. 직접 우려낸 프리미엄 자스민 그린티를 베이스로 해 카테킨 성분이 풍부하며 항산화 작용에도 도움을 준다.

    하겐다즈는 망고와 키위가 결합한 ‘프로즌 요거트 키위 망고’ 신제품을 출시했다. 프로즌 요거트 키위 망고는 하겐다즈만의 프리미엄 요거트 아이스크림 베이스에 상큼함을 배가시켜주는 키위와 달콤한 풍미의 망고가 더해져 조화를 이룬다. 고품질의 망고만을 엄선한 것은 물론 리얼 키위가 톡톡 터지는 식감을 더했다.합성 색소 및 향료가 첨가되지 않아 더욱 리치하고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다.

    코카-콜라사의 주스 음료 브랜드 미닛메이드는 망고와 오렌지 조합의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오렌지&망고’를 내놨다. 상큼한 과즙의 향과 맛을 즐기는 동시에 필요한 식이섬유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어 남녀노소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다. 주요 과일 원료 외에도 청포도, 배 등의 다양한 과즙을 활용해 입안 가득 은은하게 퍼지는 상큼한 맛이 특징이다.

    ▷복숭아와 의외 케미 

    올 여름엔 여름과일의 여왕이라 불리는 복숭아가 트렌드로 급부상중이다.특유의 상큼한 맛과 부드러운 식감의 복숭아는 남녀노소 즐기는 과일로 꼽힌다.

    농심은 최근 다양한 복숭아 음료가 인기를 끌고 있는 점에 착안해 산소 함유 스포츠음료 ‘파워오투 복숭아자몽’을 선보였다. 복숭아의 달콤함과 자몽의 새콤함이 조화를 이룰뿐 아니라 자몽이 복숭아의 맛과 향을 배가 시켜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빙그레는 세상에 없던 우유 세 번째 제품으로 '리치피치맛우유'를 출시했다. 리치피치맛우유는 열대과일인 리치와 복숭아를 섞어 만든 제품이다. 처음 우유를 맛볼 때 리치의 향이 느껴지고 부드럽고 고소한 우유의 맛이 느껴진 뒤 끝 맛은 복숭아의 상큼한 맛으로 마무리되는 것이 특징이다.

    복숭아에 꽃 추출액을 더한 이색 음료도 눈에 띈다. GS25는 벚꽃·유채꽃·장미를 모티브로 한 플라워 음료 3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음료 3종은 유어스벚꽃복숭아에이드, 유어스장미레몬에이드, 유어스유채꽃한라봉 에이드로 꽃과 그에 어울리는 과일향을 조합한 것이 특징이다. 유어스벚꽃복숭아에이드는 벚꽃 추출액과 복숭아향을 믹스한 음료로 복숭아향을 강화해 대중성을 살린 제품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