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경제

중국, 사상 첫 마이너스 성장....1분기 GDP성장률 -6.8%

  • 박은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4-17 11:25:54

    © 연합뉴스

    중국 경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으면서 사상 첫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

    블룸버그, CNBC 등 17일(현지시간) 외신 보도에 따르면 중국 국가통계국은 이날 2020년 1분기(1~3월)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전년동기 대비 6.8%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또 이는 전분기(2019년 10~12월)의 6.0% 성장에서 크게 하락한 수치로, 분기 성장률로는 통계가 시작된 1992년 이래 첫 마이너스다.

    중국이 1992년 이후 분기별 성장률을 발표하고 있지만, 2008년 리먼 쇼크가 발생했을 당시에도 마이너스 성장은 기록되지 않았다. 그만큼 코로나19 여파가 중국 경제에 큰 충격을 안겨줬다는 분석이다.

    외신들은 코로나19 확산으로 1월 말부터 2월까지 중국 내 경제 활동이 전면 중단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165097?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