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극장가] '테넷', 5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누적관객 168만

  • 박은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9-28 18:02:45

    - 한국 영화 제치고 5주 연속 1위

    크리스토퍼 놀런 감독의 '테넷'이 다양한 신작들의 개봉에도 불구하고 5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 영화 '테넷' /= 워너브러더스코리아 제공. ©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테넷'은 신작이 개봉한 수요일과 목요일 잠시 3위로 물러났으나 주말 사흘(25∼27일) 동안 9만1천여명의 관객을 더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개봉한 첫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이자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으로 화제 속에 개봉한 '터넷'은 지난달 26일 개봉 이후 5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그러나 극장 관객수 감소탓에 5주를 장기 집권하고도 누적 관객은 총 168만3천여명에 머물렀다.

    '테넷'은 제3차 세계대전을 막기 위해 미래의 공격에 맞서 현재 진행중인 과거를 바꾸는 이야기로, 시간을 거스르는 '인버전'을 통해 과거,현재,미래에서 동시에 협공하는 미래 세력에 맞서 시간을 이용하는 작전을 펼친다.

    ▲영화 '디바'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

    23일 나란히 개봉한 장혁 주연의 액션 영화 '검객'과 신민아 주연의 스릴러 영화 '디바'가 각각 8만3천여명, 5만8천여명의 관객을 모으며 2위와 3위를 지켰다.

    ▲ 영화 '검객' /=오퍼스픽쳐스 제공 ©

    방탄소년단의 다큐멘터리 영화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더 무비'는 24일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지만, 이튿날부터 세 계단 떨어져 주말 동안 4위를 유지했다.

    디즈니 실사 영화 '뮬란'은 지난주보다 세 계단 내려선 5위다. 누적 관객은 22만1천여명이다.

    전쟁 영화 '아웃포스트', 농촌 수사극 '오! 문희', 애니메이션 '기기괴괴 성형수' 등이 뒤를 잇는 가운데 30일 확장판 개봉을 앞둔 양우석 감독의 '강철비2:정상회담'이 100계단을 역주행하며 10위에 올랐다.

    추석연휴를 앞두고 극장가에는 '담보'·'국제수사'·'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등 신작이 개봉한다. 이들이 코로나19로 침체된 극장가에 활력을 더할 지 주목된다.


    베타뉴스 박은선 기자 (silver@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