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런 온’ 박주희, 신세경과 환장의 티키타카 케미


  • 이범석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1-08 07:30:09

    ▲ © 사진=메이스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지음

    [베타뉴스=이범석 기자]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에서 오미주(신세경 분)와 환장의 티키타카 케미를 선보인 배우 박주희가 신흥 팩폭장인 정희진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고 있다.

    희진은 미주가 번역을 맡았던 한석원 감독(배유람 분) 영화의 제작 PD다. 작고 귀여운 이미지와는 다르게 하고 싶은 말은 해야 하는 캐릭터로 등장마다 미주와 함께 신선한 女女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

    희진은 석원과 대학 동아리에서 인연이 있다는 미주에 말에 굳이 “사귀었다고” 정정하거나, 새롭게 크랭크인 한 영화 현장 번역 일을 부탁하면서도 ‘이 작품을 숙지하고 있는 백수’라며 팩폭을 가하는 등 매회 유쾌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웃는 얼굴에 침 못 뱉는다는 말처럼, 자칫 미움받을 수도 있을 캐릭터지만 박주희만의 통통 튀는 매력으로 사랑스러운 캐릭터로 탄생,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고 있다는 후문이다. 앞으로의 희진이 더욱 기대가 되는 이유다.

    한편 배우 박주희는 드라마 ‘왓쳐’ 속 명석한 두뇌로 사건 해결에 박차를 가하는 엘리트 조수연 역과 영화 ‘걷기왕’의 육상부 에이스 수지 역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중에게 존재감을 각인 시켰다. 2021년에도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열일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배우 박주희가 출연중인 JTBC 드라마 ‘런 온’은 매주 수, 목 밤 9시에 방송된다.


    베타뉴스 이범석 (news4113@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