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부산시, 개학기 초등학교 주변 특별 안전점검 실시


  • 정하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3-03 11:05:42

    ▲ 부산시가 2021년 상반기 개학기를 맞아 오는 3월19일까지 교육청, 경찰청, 구·군 등과 함께 초등학교 주변 특별 안전점검 및 단속을 시행한다. © (촬영=정하균)

    개학일~3월19일 초등학교 304곳 주변 지역을 대상으로 부산시, 교육청, 경찰청, 구·군 등 합동 점검 시행
    교통안전, 식품안전, 유해환경, 불법 광고물 등 4개 분야…도출된 문제점은 즉시 정비

    [부산 베타뉴스=정하균 기자] 부산시는 2021년 상반기 개학기를 맞아 오는 3월19일까지 교육청, 경찰청, 구·군 등과 함께 초등학교 주변 특별 안전점검 및 단속을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점검 및 단속은 시내 초등학교 304곳 주변 지역을 대상으로, ▲교통안전 ▲유해환경 정비 ▲식품안전 ▲불법 광고물 등 4개 안전취약분야에 대해 집중적으로 진행된다.

    우선, 교통안전 분야는 ▲학교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 내(학교 주 출입문으로부터 반경 300m 이내) 과속·불법 주정차 등 교통법규 위반 ▲어린이 통학버스에서의 안전띠 착용 및 보호자 탑승 의무 등 운전자 안전수칙 위반 ▲학교 주변 공사로 인한 통학로 침범 문제 등에 대해 중점 점검한다.

    유해환경 분야에서는 학교환경위생정화구역(학교 경계로부터 직선거리 200m 이내) 및 주변 지역에서의 신·변종 업소(키스방, 안마방, 유리방) 불법 영업 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을 펼치며, 적발 시 업소정비, 행정처분 등을 조치할 계획이다.

    식품안전 분야는 불량 식자재 등이 공급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식중독 발생 이력 업체, 학교급식소·매점, 분식점 등 조리·판매업소에 대한 위생관리 상태를 중점적으로 살펴본다.

    마지막으로, 불법 광고물 분야에서는 통학로 주변의 노후·불량 간판은 업주가 자율적으로 정비하도록 유도하며, 보행자의 통행을 방해하고 가로 환경을 저해하는 불법 유동 광고물에 대해서는 집중적으로 단속해 수거, 폐기 등 현장 정비를 실시한다.

    시는 개학기 안전점검의 내실 있는 추진을 위해 2017년 하반기부터 자체 특수시책인 '읍·면·동장 안전책임제'를 도입·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개학기 안전점검 기간에도 이를 병행해 안전신고 실적제고 및 학교 주변 안전 위해요인 척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경덕 부산시 시민안전실장은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한 재난상황 속에서 어린이 안전의 중요성이 더욱 중시되고 있다.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해 관계기관 및 협업부서 간 합동 점검을 강화하고, 점검결과 도출된 문제점은 즉시 정비해 어린이들이 안심할 수 있는 학교 안전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개학기 초등학교 주변 특별 안전점검은 행안부 주관으로 유관부서와 합동해 매년 상·하반기 2회에 걸쳐 정례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부산시의 경우 2019년도(2020년도는 코로나19 확산세로 미시행)에 교통안전 등 4개 분야 19만건에 대해 점검을 수행해 5300건에 대해 행정처분(과태료 12억5500만 원 부과 등)했다.


    베타뉴스 정하균 기자 (a1776b@naver.com)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5647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