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세계 최초 폴더블 스마트폰 나왔다...中로욜, '플렉스파이' 발표

  • 박은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1-04 00:49:18

    중국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제조업체인 로욜(Royole)이 세계 최초로 폴더블 스마트폰인 '플렉스파이(FlexPai)'를 발표했다.

    IT 미디어, 텔레그래프 등 2일(현지시간) 외신 보도에 따르면 로욜은 전날 플렉시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스마트폰 플렉스파이를 발표했다. 상용 제품으로 플렉시블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건 플렉스파이가 세계에서 처음이다.

    화면 바깥쪽으로 접을 수 있는 폴더형 타입으로 화면을 펼치면 7.8인치 태블릿이 된다. 가격은 8,999 위안(약 145만9,900원)으로 미국 등지에서 이날부터 예약 주문 접수가 시작됐다. 한국 발매는 미정. 

    이미지 출처 : IT미디어

    운영체제(OS)는 안드로이드 9.0 기반 워터(Water) OS 1.0라는 자체 UI다. 자체개발한 플렉시블 OLED 디스플레이로 180도까지 접었다폈다할 수 있다.

    접히는 부분의 베젤(프레임)은 없으며 접었다폈다 반복은 20만 회 이상 가능하다고 한다. 크기는 134x190.35mm이며 두께는 7.6mm, 무게 320그램이다.
     
    디스플레이를 펼쳐 놓으면 구동하는 앱의 표시 크기가 자동으로 조정돼 전체 화면으로 동영상 시청이나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접으면 분할 모드가 되어 앞면과 뒷면에 다른 앱을 멀티 태스킹으로 구동시킬 수 있다. 접었을 때의 곡면은 전화나 메일, 메시지 등의 알림을 표시할 수 있다.

    이미지 출처 : IT미디어

    디스플레이 해상도는 1920 × 1440 픽셀(308ppi)로, 화면 비율은 4 : 3이다. 접힌 상태에서 앞면은 810x1440픽셀(16 : 9), 뒷면은 720x1440픽셀(18 : 9), 측면은 390x1440픽셀(21 : 6)이 된다.
     
    프로세서(SoC)는 퀄컴의 하이 엔드 칩인 스냅드래곤(Snapdragon) 8 시리즈(옥타 코어, 2.8Ghz)가 탑재됐다.

    외부 스토리지는 최대 256GB의 마이크로SD 카드를 지원한다. 연결 단자는 USB-C로 이어폰 잭은 탑재되지 않았다. 이 밖에 지문 센서와 스테레오 스피커, 나노SIM의 듀얼 SIM 슬롯을 갖추고 있다. 배터리 용량은 3800mAh다.

    라인업(스토리지 / 메모리)는 128GB / 6GB 모델이 8999 위안이며 256GB / 8GB 모델은 9998 위안, 512GB / 8GB가 1만2999위안으로 알려졌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29756?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