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남경필 '낙마' 1년 만, 벤처사업가 나선다…“日 유학 중 길 찾아”

  • 박은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3-29 14:11:48

    ▲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사진=연합뉴스)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벤처 사업가로 나선다. 정계 활동 은퇴를 시사하고 밝힌 앞으로의 행보다.

    29일 남경필 전 지사는 SNS를 통해 "정치 인생을 벗어나 청년들과 함께 일하려 한다"면서 "스타트업을 시작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치인으로서의 행보에 마침표를 찍고 CEO로 변신한다는 메시지로 해석된다.

    (사진=남경필 페이스북 )

    남경필 전 지사의 이같은 행보는 경기도지사 선거 낙마 이후 이미 예견된 바 있다.

    그는 지난해 7월 일본어 공부 중인 근황을 전했는가 하면 올해 1월에는 "일본 동경대에서 블록체인 연구 중이다"라고 유학 사실을 밝히기도 했다.

    이에 따르면 남경필 전 지사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사업을 준비해 온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이에 대한 구체적 스타트업 도전 배경 및 사업 계획은 언급하지 않은 상황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91947?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