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KT&G, 흡연 후 담배 냄새 줄인 '레종 휘바' 리뉴얼

  • 전준영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8-26 17:26:00

    KT&G가 흡연 후에 입에서 나는 담배 냄새를 줄인 '레종 휘바(RAISON HYVAA)'를 리뉴얼해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제품에는 담배를 피운 후에도 매너를 지킬 수 있도록 필터 부분에 핑거존(Finger Zone)을 탑재했으며, 패키지 디자인에 오로라가 펼쳐진 핀란드의 자작나무 숲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레종 휘바는 핀란드산 자작나무를 원료로 만든 필터를 사용해 레종 특유의 이미지에 색다른 맛을 더했다. 입에서 나는 담배 냄새를 저감하는 기술도 함께 적용했다.

    공정호 KT&G 레종부장은 "레종 휘바는 깔끔함을 선호하는 소비자 트렌드를 적극 반영하여 담배 냄새를 저감하는 기술을 적용했다"며, "실제로 외부 인증기관의 분석을 통해 입냄새 저감 효과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리뉴얼한 레종 휘바의 타르와 니코틴 함량은 각각 3.0mg, 0.20mg이며, 가격은 갑당 4천500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베타뉴스 전준영 (june0601@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043978?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