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소식

남원보건소, 야외활동시 진드기물림 주의 당부

  • 방계홍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7-07 15:15:18

    ▲ 홍보포스터© 남원시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6~8월은 작은소피참진드기가 왕성한 시기로 농작업, 등산, 나물채취 등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물리지 않도록 주의할 것을 당부하였다.

    이시기에 SFTS 바이러스에 감염된 야생진드기에 물릴 경우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에 감염될 수 있으며,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없기 때문에 치명률이 높아, 면역력이 떨어지는 50대 이상의 기저질환자 및 고령자는 더욱 주의가 요구된다.

    주증상으로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이 있으며, 보통 환자들은 감기몸살 및 장염증세로 오인하여 집에서 상비약을 복용하고 병원을 찾는 시기가 늦어져 심각한 상태에 이를 수 있기 때문에, 치료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또한 최선의 예방법은 진드기 물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기 때문에야외 활동 시에는 긴 소매와 바지 등을 착용하고, 한번 입은 옷은 재 착용하지 않고 개별 세탁하기, 외출 후 목욕하기, 씻을 때 피부에 진드기가 붙어 있는지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고 전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203521?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