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AOA 출신 권민아 자해해 병원 이송…설현 등 일부 멤버 “방관자” 비판

  • 온라인뉴스팀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8-09 10:03:16

    ▲ 그룹 에이오에이(AOA) 출신 권민아 © 연합뉴스

    걸그룹 동료 멤버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해온 AOA 출신 배우 권민아(27)가 자해를 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8일 소속사가 전했다.

    우리액터스는 "8일 오후 권민아가 자해해 응급실로 이송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권민아는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신체 일부를 자해한 사진과 함께 "행복한 데 가겠다. 여기는 너무 괴롭다"는 글을 올렸다.

    권민아는 이 글을 통해 AOA에서 함께 활동했던 지민, 설현을 비롯해 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의 한성호 대표를 거론하며 "멀쩡한 사람 죽음까지 몰아넣은 사람들"이라고 주장했다.

    이 게시물을 본 우리액터스 관계자가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과 함께 출동한 소방대원이 권민아를 인근 병원으로 옮겼다.

    지난해 AOA를 탈퇴한 권민아는 팀 활동 당시 리더 지민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해 여러 차례 극단적 선택을 했다고 지난달 폭로했다. 논란이 커지자 지민은 팀을 탈퇴하고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다.

    그러나 권민아는 최근 또다시 SNS에 잇달아 글을 올려 설현 등 일부 멤버를 "방관자"라고 비판했다.[연합뉴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219239?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