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소식

화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 방계홍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12-05 12:12:10

    ▲ 코로나19확진자 발표© 화순군

     서울 확진자 접촉 무증상 1명...감염경로 불투명 1명, 1명은 확진자 가족

    [베타뉴스=방계홍 기자]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4일과 5일 이틀 동안 주민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확진 주민은 전남 435번, 436번, 437번으로 분류됐다.

    전남 435번 확진자는 김장을 돕기 위해 지난달 28일 고향을 방문한 가족(서울 광진구 206번 확진자)과 접촉했고, 해당 마을 전수조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435번은 증상을 보이지 않은 채 확진됐고,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마을을 벗어나지 않고 생활해 특별한 동선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을 전수조사 결과 435번 확진자를 제외한 47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밀접 접촉한 12명은 자가격리 중이다.

    전남 436번 확진자는 지난달 28일부터 근육통, 오한,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있어 진단검사를 받았고 4일 밤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감염 경로가 아직 밝혀지지 않은 436번은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4일까지 화순읍 소재 병원과 약국을 오간 것으로 밝혀졌다.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 16명의 진단검사 결과, 가족 1명이 양성이고 나머지 15명은 음성 판정받았다.

    전남 437번 확진자는 436번 확진자 가족으로 5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접촉자와 이동 경로는 파악 중이다.

    화순군은 확진자들의 거주지, 방문지 등을 즉시 방역 소독했고, 추가 방문 장소와 감염경로를 조사하고 있다.

    구충곤 화순군수는 발표문을 통해 “435번과 같은 무증상, 436번과 같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이 늘고 있어 언제, 어디에서 감염이 될지 모르는 엄중한 상황이다”며 “길어진 코로나19 상황에 많이 불편하시고 답답하시겠지만, 마스크 착용, 모임 자제, 손 소독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베타뉴스 방계홍 기자 (khbang@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44056?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