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신협, 연 최고 6.5% ‘플러스정기적금’ 특별 판매


  • 조은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3-02 15:44:41

    © 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 이하 신협)는 6개월 간 연 최고 6.5% 이율의 ‘플러스정기적금(신한카드연계형)’을 한정 판매한다고 2일 밝혔다. 

    플러스정기적금은 신한카드 생애 첫 고객 또는 최근 6개월 간 이용 실적이 없는 휴면 고객 대상 특판 상품으로, 월 최소 1만 원에서 최대 월 30만 원(만기 1년)까지 가입 가능하다.

    기본 금리는 연 2.0%로 신협 제휴 신한카드 신규 발급 후 발급월 포함 3개월 간 총 20만원 이상 이용 시 우대이율 4.0%p를 추가 제공한다.

    여기에 신협 입출금 통장에 ▲플러스정기적금 자동이체 등록(0.2%p) ▲적금 가입월부터 연속 3개월간 월 50만원 이상 급여 이체(0.1%p) ▲신한카드 결제계좌로 등록(0.2%p) 시 총 0.5%p의 추가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신협-신한 제휴카드는 총 11종으로 쇼핑, 교통비, 주유 등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다양한 소비자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모든 사용처에서 포인트가 적립되는 하이포인트 카드, 특별한 쇼핑의 순간! 쇼핑카드와 러브플래티늄샵카드 등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신협중앙회 정인철 디지털금융본부장은 “신한카드연계형 플러스정기적금은 신협 제휴 신한카드를 이용할 경우 최고 연 6.5%의 이율을 제공하는 상품으로 사회초년생부터 고령층까지 부담 없는 조건으로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상품”이라며 “코로나19로 힘든 서민들의 목돈 마련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조은주 기자 (eunjoo@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5635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