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우리 회사 오세요, 게임기업 인재 모시기 총력전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5-25 08:49:30

    [베타뉴스=이승희 기자] 다양한 복리 혜택 등으로 채용 시장에서 인기가 많은 게임 업계가 인재 모시기 총력전을 벌인다. 카카오게임즈, 펄어비스, 스마일게이트가 공개 채용을 시작하며, 유능한 인재 확보에 나서고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고유의 기업 문화와 격주 '놀금' 등 일과 삶의 균형을 모토로 한 다양한 복지를 강조하며 지원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카카오게임즈는 경영지원부문에 신입 인재 영입팀 신설 등 조직개편을 단행하며 젊은 인재 채용에 가장 적극적으로 움직이고 있다.

    카카오게임즈의 인재 채용 모집 부문은 사업, 운영, 데이터 분석, 디자인, 기술 지원, 재무, 경영지원 등 총 7개 부문으로, 경영지원 부분에서는 최고 경쟁률 209 대 1을 넘어서기도 했다.

    카카오게임즈에서 진행하는 인턴 채용은 우수 수료자에게 신입 사원 입사 기회를 제공하는 채용 연계형 모집으로 약 9주간의 인턴십 프로그램을 진행해 우수 수료자에게 신입사원 입사 기회를 제공한다. 인턴 합격자 중 최소 50% 이상의 인원에게 입사 제안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 외에, 입사 제안을 받지 못한 인턴 수료자에게는 교육 과정 동안 지도 선배들이 느낀 개선점 등 피드백이 담긴 인턴 수료 리포트와 함께 수료증을 제공한다. 수료증 소지자에게는 다음 회차 인턴 및 정규직 공채 지원 시에 서류 전형 면제 등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펄어비스도 지난 5월 3일부터 16일까지 2021년 채용연계 인턴사원을 모집했다.

    펄어비스는 "최고의 노력을 추구하는 사람들에게 최고의 예우를 약속한다"는 보상 취지에 따라 자녀 양육비, 거주 지원비 등 최고 수준의 복지와 보상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취업 장벽이 높은 졸업자 및 재학생들에게 체계적인 실무 경험과 정규 입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채용연계 인턴십 모집 분야는 애니메이션, 캐릭터원화, 캐릭터/배경모델링, 웹 디자인, UI, FX/이펙트, 마케터, 복지, 자산관리, 매출관리, 콘텐츠 디자이너 11개 부문이다.

    서류 합격자는 직무에 따라 과제전형 및 면접을 거쳐 6월 말부터 8주에서 12주간 인턴사원으로 근무한다. 우수 인턴 수료자는 정규 신입사원으로 입사할 수 있는 기회도 얻는다.

    스마일게이트 그룹도 총 500명 규모의 대규모 공개 채용을 실시했다. 채용 법인은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스마일게이트 RPG 총 3개 법인으로, 그래픽, 기획, 서버, 클라이언트, PM 등 개발 전분야에 걸쳐 모집한다.

    5월 31일까지는 집중 채용 기간으로 별도의 채용 안내 페이지를 통해 스마일게이트 그룹과 공개 채용에 대한 상세한 정보를 제공하며, '실시간 채용 문의 챗봇'을 개설해 궁금한 점을 실시간으로 해결할 수 있다. 스마일게이트는 5월 31일 이후에도 상시 채용을 통해 역량 있는 개발자 모집을 계속한다.

    스마일게이트는 개발자들이 개발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복지 시스템을 구축하고 근무환경을 조성하는데 힘쓰고 있다. 어린이집 '스마일토리'를 비롯해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 '복지 포인트 지급', '사내 동호회 지원' 등 다양한 사내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게임 개발자 공개 채용 외에도 다양한 직무의 경력직 인재 채용을 상시로 진행하고 그룹의 신 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다방면의 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으며,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업 종사자들과 함께 일하며 직무에 대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직무 체험형 인턴십'의 모집도 시작할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 인사팀 관계자는 "많은 게임사들이 자신만의 강점을 중심으로 끊임없이 성장할 인재를 찾고 있다. 이번 채용을 통해 게임에 대한 열정과 참신함을 가진 인재들을 영입하고, 활기 넘치는 조직 문화를 이어가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65886?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