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NH투자증권, 해외주식 애프터마켓 약정액 212% 이상 급증


  • 이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10-28 16:32:47

    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이 28일 애프터마켓 거래시간 연장 이후 약정액이 3배 이상 급증했다고 밝혔다. 애프터 마켓 2시간 연장 이후 평균 애프터 마켓 약정액은 약 172억원(26일 기준)으로 거래시간 연장전 평균 약 55억원에 비하면 평균 약 117억원 급증했다.

    NH투자증권은 지난 18일 애프터마켓 거래시간을 오전 5시~오전 7시까지에서 오전 9시까지로 연장했다. 국내 증권사 최초로 4시간의 애프터마켓 거래시간을 제공한 것이다. NH투자증권은 미국주식 거래시간으로 서머타임 기준 프리마켓(17:00~22:30), 정규장(22:30~05:00), 애프터마켓(05:00~09:00) 총 16시간의 거래시간을 제공한다. 업계 최장시간으로, 미국 현지 투자자와 동일한 시간대에 투자할 수 있다.

    NH투자증권은 연장 이후 약정액 규모도 큰 폭으로 급증했고, 미국 정규장 대비 애프터마켓 비중도 커지고 있는 추세라고 밝혔다. 글로벌투자정보부 관계자는 “애프터마켓 약정액이 거래시간 연장 후 급증하면서 정규장 대비 애프터마켓 비중도 점점 커지고 있다”라며 “거래시간 연장으로 당사 해외주식 거래 고객들도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베타뉴스 이직 기자 (leejik@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8757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