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우

마이크로소프트 애플 제치고 시가총액 1위 탈환…1990년대 명성 되찾아


  • 우예진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10-30 12:29:32

    ▲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업체 마이크로소프트(MS) 로고 ©연합뉴스

    미국 뉴욕 주식시장에서 29일(현지시간) 기준 애플 주가가 하락한 반면, 마이크로소프트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이날 시가총액 기준 세계 최대 기업의 지위를 재탈환했다고 블룸버그가 전했다.

    10월 29일 애플의 종가는 전일 대비 1.8% 하락. 마이크로소프트는 2.2% 상승하면서 시가총액이 약 2조4900억 달러(2,923조 2,600억 원)로 애플의 시가총액 약 2조4600억 달러(2,888조 400억 원)을 추월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주 7~9월 결산 결과를 발표했으며, 11분기 연속 이익과 매출액이 시장 예상을 웃돌았다.

    US글로벌 인베스터즈의 트레이딩 책임자 마이클 마투석은 “테크놀로지 분야 투자에서 안전성을 추구할 경우, 마이크로소프트가 애플보다 안전할 것”이라면서, “경기 침체기에는 마이크로소프트가 강세를 띌 것이다. 사업의 다변화를 이뤘기 때문”이라고 평가했다. 마투석은 이어서 1990년대 탑스타였던 마이크로소프트가 다시 예전의 명성을 되찾은 것은 분명하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애플을 제치고 세계 시가총액 1위가 된 것은 2020년 상반기. 신종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투자금이 성장주로 몰렸던 시기다.


    베타뉴스 우예진 기자 (w9502@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