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주간 온라인 순위] 패스 오브 엑자일, 신규 리그 파수꾼으로 주목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5-17 11:08:02

    주간 온라인 순위는 게토에서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 순위를 통해 1주간 어떤 게임들이 유저들의 주목을 받았는지 살펴보는 코너다.

    2022년 5월 2째주(2022년 5월 9일 ~ 2022년 5월 15일) 어떤 게임들이 유저들의 선택과 주목할 만한 신작 혹은 업데이트는 무엇이 있는지 살펴보자.

    5월 2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1천 575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10.0% 감소, 전월 대비 39.6% 증가, 전년 대비 12.8% 감소했다. PC방 주간 가동률은 평일 평균 11.6%, 주말 평균 17.5%로 주간 평균 13.3%를 기록했다.

    공휴일 효과로 사용량이 증가했던 5월 1주차 대비 주요 게임의 사용량이 감소세를 보인 가운데 몇몇 게임의 사용량 증가가 돋보이는 한 주였다.

    '리그 오브 레전드'가 전주 대비 사용시간은 감소했으나 점유율이 45.0%로 상승하며 1위를 유지했다. '리그 오브 레전드'는 지난 5월 10일 e스포츠 대회인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을 부산에서 개막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출시 4주년 맞이 기념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는 'FIFA 온라인 4'는 점유율 9.8%로 2위에 위치했고, '엘가시아' 업데이트 이후 상승세를 보인 '로스트아크'가 점유율 5.4%로 전주 대비 소폭의 감소에도 변동없이 4위를 기록했다.

    지난 5월 1주차 'VAL 조각 플렉스'를 시작한 '발로란트'에 1계단 순위가 밀려났던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는 점유율 상승과 함께 8위에 위치, 다시금 순위교체에 성공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는 불타는 성전 클래식에 '태양샘의 분노'를 공개하며 전주 대비 1계단 오른 13위를 기록했고, '시즌 6: 썸머 프리시즌'을 시작한 '이터널 리턴'은 1계단 상승한 21위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패스 오브 엑자일'은 신규 리그 '파수꾼'을 공개하며 3배 이상의 사용시간이 증가해 29계단 뛰어오른 24위로 30위권 내 재진입해 주목을 받았다.

    이번에 새로 선보이는 리그에서는 20개의 신규 '아틀라스' 패시브 스킬, 우버급 최종 보스, 신규 고유 아이템 및 몬스터 '강적' 속성 추가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용자가 수집한 '파수꾼'이 몬스터를 강화시켜 난이도와 보상을 증가시킨다. '파수꾼 조작기'를 통해 파수꾼에 동력 공급 및 파수꾼의 룬 노드를 지정하는 등 구체적인 행동도 설정할 수 있다.

    캐릭터 밸런스는 그대로 유지된다. 이전 리그인 '아틀라스 공성전'에서 쌓은 경험과 지식은 '파수꾼' 리그에서도 활용 가능하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33572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