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의료

건국대학교병원 천영국 교수,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 6월 1일 임기 시작


  • 강규수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5-26 11:32:01

    ▲2022.05.26-건국대학교병원 천영국 교수,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 6월 1일 임기 시작 [사진 설명]=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천영국 교수 ©건국대학교병원

    건국대학교병원은 본 병원 소화기내과 천영국 교수가 오는 2022년 6월 1일부터 2024년 5월 31일까지 2년간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직을 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건국대병원에 따르면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초음파를 시행하는 의료진을 대상으로 초음파 술기에 대한 습득과 지식 공유를 목적으로 2012년 창립됐으며, 현재 약 9천여 명의 의료진이 참여하고 있다.

    천영국 교수는 “초음파는 인체에 해가 없는 비침습적 검사이면서 의료 모든 분야에 폭넓게 활용되고 진단을 넘어 치료 분야까지 그 영역이 확대되고 있다”라며 “임상 의사들에게 초음파는 제2의 청진기라고 일컬어지는 필수도구로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의사가 초음파 술기를 익히고 올바른 진단을 위해 지식을 발전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천영국 교수는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으로 초음파를 익히고 발전시키고자 하는 전공의와 회원들을 위해 초음파 관련 학회와 협력해 초음파를 쉽게 익힐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천영국 교수는 췌장, 담도 질환 전문의로, 현재 건국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장을 맡고 있으며, 대한내과학회 간행이사, 대한췌장담도학회 학술이사,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섭외이상 등 활발한 학회 활동도 펼치고 있다.


    베타뉴스 강규수 기자 (healt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33723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