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내일날씨] 오후 들어 중부지방부터 차차 비 그쳐…낮 최고 24∼33도


  • 온라인뉴스팀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6-23 18:15:19

    ▲전국 곳곳에서 장맛비가 내린 23일 오후 강원 춘천시 소양강 위로 물안개가 짙게 피어오르고 있다. ©연합뉴스

    금요일인 24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비가 대부분 그치겠다.

    전남·제주는 비가 이어지는 곳도 있겠다.

    23∼24일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 영서, 충청권, 경북 북부, 전라권, 제주도, 서해5도가 30∼100㎜다. 수도권, 강원 영서, 충남권, 전북 120㎜ 이상, 전남권과 제주도는 150㎜ 이상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같은 기간 강원 영동, 경북권 남부, 울릉도·독도의 예상 강수량은 10∼60㎜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5도, 낮 최고기온은 24∼33도로 예보됐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서해안과 전남 남해안, 경상권해안, 제주도에는 새벽에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 이상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고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3.5m,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1.0∼3.0m로 일겠다.[연합]


    베타뉴스 온라인뉴스팀 (pres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